배달의 민족,중기중앙회 박성택 회장 검찰고소,”엉터리 보도자료배포,심각한 명예훼손” 배달의 민족,중기중앙회 박성택 회장 검찰고소,”엉터리 보도자료배포,심각한 명예훼손”
배달 애플리케이션(앱)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주)우아한형제들이 최근 배달앱이 불공정행위를 일삼는다는 내용의 보도자료를 배포한 중소기업중앙회와 박성택 중기중앙회 회장 등 2명을 명예훼손 및 업무방해 혐의로 28일 고소했다.... 배달의 민족,중기중앙회 박성택 회장 검찰고소,”엉터리 보도자료배포,심각한 명예훼손”

배달 애플리케이션(앱)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주)우아한형제들이 최근 배달앱이 불공정행위를 일삼는다는 내용의 보도자료를 배포한 중소기업중앙회와 박성택 중기중앙회 회장 등 2명을 명예훼손 및 업무방해 혐의로 28일 고소했다.

중기중앙회는 지난 18일 클릭 한 번으로 음식을 주문하는 ‘배달앱’이 가맹점 업주들에게 불공정행위 등 갑질 행위를 한다는 내용의 보도자료를 배포, 물의를 빚고 있다.

특히 중기중앙회는 이를 빌미로 배달 앱 업종이 속한 통신중개업을 규제할 수 있는 입법작업에 착수한 것으로  피치원 취재결과 밝혀져 이번 법적소송이 중기중앙회의 법적근거 마련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주목된다.

우아한형제들은 이날 법률대리인을 통해 서울남부지방검찰청에 접수한 고소장에서 중기중앙회 박성택 회장과 최윤규 산업지원본부장 등 2명을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위반(명예훼손) ▶출판물에 의한 명예훼손 ▶업무방해 등의 혐의로 고소했다고 28일 밝혔다.

우아한형제들 측은 “중기중앙회가 공공연히 허위사실을 배포, 회사의 명예를 훼손하고 업무를 방해했다”면서 “진실을 위해 끝까지 싸울 것이며 반드시 응당한 법적 책임을 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회사측은 지난 18일 중기중앙회의 배달앱 관련 보도자료 배포 직후 형사 고소와 함께 민사상 위자료를 포함한 손해배상을 청구키로 하고 테크앤로(대표 구태언)를 법률대리인으로 선임한 바 있다.

관련기사 = 배달앱 불공정 보도자료배포,물의빚은 중기중앙회속셈은 배달앱∙소셜커머스 영업정지시킬 입법중,충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