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치원단독]옐로모바일,‘남은 직원 6명,채권강제 집행금액만 1360억원”파산초읽기
옐로모바일그룹이 사실상 파산단계에 접어들었다. 옐로모바일그룹은 2018년부터 2년여간 피치원미디어 연속탐사보도로 배임∙횡령 등 비리혐의가 폭로되면서 투자자 및 143개 연합체 벤처창업자의 무더기 소송과 연합체 벤처기업들이 집단으로 이탈하면서 현재 YM그룹의 지주회사 격인 옐로모바일에는 법원 판결을 통해 강제집행이 결정된 채권자 추심강제 집행금액이 무려 총 1360억원인 것으로 14일 밝혀졌다. 2년 연속 감사의견 거절을 받은 옐로모바일은... Read more
타다 이재웅대표,국토부 국장 정면충돌,“정부 제정신이냐?vs 타다 대안있냐?”
타다 이재웅대표와 국토부 담당 국장이 정면 충돌했다. 국토부 김상도 종합교통정책관이 10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브리핑을 통해 “택시와의 구체적 상생방안을 거부한 타다는 혁신산업을 죽일거냐 살릴거냐는 이분법적 논쟁으로 몰지 말라”며 역공에 나선 것에 대해 쏘카 이재웅 대표가 10일 정오께 “국토부 발표를 보고 할 말을 잃었다”라며 쏘아부쳤다. 김상도 국장은 이날 브리핑에서 타다측의 반발이... Read more
빗장풀린 공공SI시장,삼성SDS독주,“덤핑도 불사”JY일감몰아주기 규제때문?
소프트웨어 관련 중소기업을 보호한다는 명목아래 공공부문에 대기업 입찰참여를 제한해온 규제 정책의 빗장이 풀리면서 행정 공공부분의 시스템고도화 프로젝트 시장이 북적거리기 시작하고 있다. 이에 따라 1000억원대 규모의 정부 주요 정보시스템 업그레이드 구축작업을 둘러싸고 삼성SDS와 LGCNS가 공공 SI시장 양강체제로 치열한 각축전을 벌이는 등 7년여간 중견 SI업체가 주도해온 공공부문 IT구축시장이 대기업체제로 빠르게 전환하고... Read more
[폐기절실한 주52시간-⑧]장관도 총리도,국회에 책임떠넘겨 “정부,제정신인가”
“최악의 폐악적 규제인 주 52시간근무제 시행을 앞두고 마치 국회가 도와주지 않아 피해가 커지는 것처럼 국회에 책임을 떠넘기다니,정부가 제정신인가?” 이재갑 노동부장관에 이어 이낙연 국무총리가 연이틀 주 52시간 근무제 폐해를 막기 위한 정부의 보완대책 발표와 관련, 마치 국회에 상정된 개정안이 처리 안돼 피해가 큰 것처럼 발언하는 등 주 52시간근무제 부작용의 책임을... Read more
[폐기절실한 주52시간-⑦]정부발표 주52시간보완책,벤처업계 “폐지가 답”일제 비판
재계는 물론 중소기업,벤처산업계 모두 정부가 18일 주 52시간 근무제 정책의 폐해를 보완한다는 취지로 내놓은 ‘주 52시간 근무제 보완대책’에 대해 일제히 비판의 목소리를 쏟아내고 있다. 정부는 18일 내년 1월부터 주 52시간제 시행에 들어가는 중소기업에 대해 법정 노동시간 위반의 처벌을 유예하는 계도기간이 부여하는 것을 주 내용으로 한 ‘주52시간제 입법관련 정부보완대책 추진방향’을... Read more
소도웃을 세계 최고수준 슈퍼컴국산화프로젝트 무산,국민혈세 2000억지켰다
“만약 정부산하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같은 출연연이 인텔을 이기겠다고 CPU 국산화에 나서겠다거나, MS와 경쟁하기 위해 OS를 개발하겠다고 국가 예산 수천억 원대를 투입한다면 어떻게 될까요? 완전히 미친 짓이죠. 삼성전자도 못 하는 걸 국가기관이 어떻게 인텔과 마이크로소프트와 경쟁해 이긴다는 겁니까? 지나 가는 개도 웃을 일인 거죠” “KISTI란 기관이 수천억원대 국가 예산을 투입, 세계... Read more
타다기소,업계,“스타트업 죽어가,살려달라”,김경진의원,“타다 투자사 투자철회하라”
“스타트업은 기득권에 둘러싸여 죽어가고 있습니다.제발 숨통을 터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스타트업 1000여개를 회원사로 둔 사단법인 코리아스타트업포럼은 29일 입장문을 발표, “스타트업이 완전한 사면초가에 빠졌다”며 정부에 절실한 입장을 간곡하게 호소했다. 스타트업 업계는 포럼발표문을 통해 지난 28일 검찰이 ‘타다’를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 위반혐의로 전격 기소한 것과 관련, “정부, 국회, 검찰 모두 한 방향으로... Read more
체면구긴 삼성전자 갤럭시S10홍보 위성,미국 농가 추락,아찔
삼성전자가 성층권위의 우주 대기권에서 갤럭시S10 5G를 활용,셀피(셀카)를 찍어 지상에 보내는 홍보이벤트 중 우주로 쏘아 올린 유사 위성장치가 미국 미시건주 농가에 떨어져 체면을 구겼다.   삼성전자 유럽법인이 갤럭시510 5G 스마트폰 홍보를 위해 스마트폰 촬영장비를 장착한 유사위성을 성층권으로 쏘아 올렸다가 미국 미시간주 농가 뒤뜰에 추락했다고 미 ABC, NBC뉴스 및 영국 데일리메일... Read more
정부와 LG∙삼성 화재방지대책 내놨지만,또터진 ESS연쇄화재,‘근본대책절실’
정부가 잇따른 태양광발전 설비 에너지저장장치(ESS)연쇄 화재사고와 관련,화재방지 대책을 내놓고 LG화학,삼성SDI 등 배터리업체 역시 방지책을 발표했음에도 불구하고 27일 또다시 ESS화재가 발생, 정부의 미온적인 정책에 비판 여론이 쏟아지고 있다. 전국 태양광발전설비를 운영하는 개인은 물론 설비를 생산하는 관련산업계는 잇따른 폭발화재 사고로 태양광설비에 대한 국민적 불안감이 걷잡을 수 없이 커지고 있다며 정부차원의 대책마련을... Read more
정신나간 한전,전기차충전료,내년부터 일반 전기료와 동일적용,현대차 반발
한국전력공사가 정부의 전기자동차 보급 활성화 차원에서 추진해온 전기자동차 급속충전 요금 할인제를 올해 말에 폐지, 내년부터 전기차 충전용 전기료가 현행보다 두배 가까이 올라 한전이 전기자동차 보급 초기임에도 불구하고 성급하게 할인제도를 없애는 것 아니냐는 비판이 쏟아지고 있다. 한국전력은 내년 1월 1일부터 국내 전기차 충전용 전기 특례요금을 전면 해지키로 내부 방침을 확정한...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