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일 운영개시 고속도로 휴게소 72개 초급속 전기차충전기,테슬라만 쏙빠진 이유
국토교통부와 한국도로공사가 18분에 80%를 충전할수 있는 초급속 충전기를 전국 고속도로 휴게소 12곳에 총 72기를 설치, 15일 본격 운영을 개시한 것과 관련해 현대자동차 측과 테슬라 오너간 신경전이 가열되고 있다. 국토부는 14일 ‘이제는 고속도로에서도 전기차 초급속 충전하세요’란 제하의 보도자료를 발표, 전국 고속도로 휴게소 12곳에 각각 6기씩 전기차 초급속 충전기 72기 설치를... Read more
LG·SK 배터리 2조합의,“ITC판결 뒤집은 바이든 대통령의 승리”나쁜 선례오점
“승자는 바이든 정부다”(미국 언론) “미 노동자와 자동차산업의 승리다”(바이든 대통령) LG에너지솔루션 핵심인력 76명을 빼돌려 전기차용 배터리 핵심기술탈취 혐의로 미국내 10년간 사업금지처분을 받았던 SK이노베이션과 LG에너지솔루션 간 전기차 배터리 소송이 결국 합의 타결됐다. 양사는 SK가 LG에 2조원(현금 1조원+로열티 1조원)의 합의금을 지급하고, 국내외 모든 소송 취하와 10년간 소송을 제기하지 않기로 합의했다. 그동안 SK는 1조원,LG는 4조원대... Read more
타다금지법 시행1년만에 국내 택시·모빌리티시장 넘보는 우버·구글
정부가 카풀 승차공유를 불법으로 규정한 데이어 ‘타다금지법’이라는 규제를 통해 택시산업계 손을 들어주며 토종 혁신 스타트업을 고사시킨 사이,국내 모빌리티산업은 대기업군과 글로벌 외국기업이 시장을 주도하는 구도로 빠르게 전환하고 있다. 구글은 1일 국내 모빌리티 시장 최강자 카카오모빌리티에 565억원규모의 전략적 투자를 통해 국내 모빌리티시장에 직접투자에 나섰다. 카카오모빌리티는 글로벌 IT공룡 구글의 투자유치 및 협업플랜을... Read more
LG전자 스마트폰사업철수 결정,‘납품사 기술빼돌리기’로 자초한 비극
“LG전자 스마트폰에는 새로운 피처를 제안하지 않은지 10년 넘습니다.제안만 하면 카피해 빼돌려 계열사통해 내재화하는 데 어떤 부품회사가 신기술을 제안하겠어요?” “글로벌 스마트폰시장 점유율이 1%에 불과해 인수해도 제2의 팬택이 불가피한 상황입니다” “매년 가전사업으로 번 수익 1조원을 스마트폰사업에 투입해 까먹고 있었습니다. 이미 시장에서 경쟁력 잃은 지 5,6년이 훨씬 넘습니다.가전사업부 불만이 엄청납니다” LG전자가 그동안... Read more
쿠팡 초기투자사,굿워터캐피탈“쿠팡 새벽배송은 아마존·알리바바 뛰어넘는 혁신”
“쿠팡의 새벽 배송은 아마존과 알리바바를 넘어서는 혁신입니다. 자정(오전 0시)까지 주문하고 다음날 오전 7시까지 배송받는 쿠팡의 빠른 새벽배송은 전 세계 어디서도 보지 못한 매우 독특한 경험을 고객에게 제공합니다” 100조4400억원의 기업가치로 11일 뉴욕증시에 상장한 쿠팡의 잠재력에 대해 쿠팡 초기투자사인 굿워터캐피탈의 공동창업자 에릭 킴은 “쿠팡은 빠른 새벽 배송을 통해 전세계 어디서도 보지... Read more
테슬라,美 에너지경제의 심장,전력시장 본격 진출,에너시사업 전체 수익 30%전망
일런머스크의 테슬라가 결국 미국 에너지경제의 중심인 전력시장에 뛰어들었다.  블룸버그는 9일 일런머스크의 테슬라가 미국 텍사스주에 에너지저장장치(ESS) 시설을 구축, 텍사스 전력시장에 뛰어들었다고 보도했다. 블룸버그는 9일자 ‘테슬라 텍사스 그리드에 비밀 메가베터리를 연결하다’라는 제하의 기사를 통해 테슬라의 자회사 갬빗에너지스토리지가 텍사스주 휴스턴에서 남쪽으로 약 64㎞ 떨어진 앵글턴에서 100㎿(메가와트) 이상의 에너지저장장치를 구축하는 비밀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고... Read more
테슬라직격탄 전기차보조금,韓·美 통상마찰우려,정부의 눈물겨운 현기차 살리기
최근 발표된 환경부의 전기차 수소차 보조금 지원정책이 향후 한·미간 통상마찰 소지를 안고 있다는 지적이 제기되고 있다.  일각에서는 환경부와 산자부가 출고가 6000만원대가 넘는 전기차에 대해서는 국비 보조금 50%를 지급하고 9000만원이 넘는 고가 차량에 대해서는 보조금을 지원하지 않는 보조금 상한제 정책으로 인해 사실상 테슬라 주요 모델이 보조금 지원대상 차량에서 제외된 데... Read more
빗썸,시세조작의혹 ‘트러스트코인’해명은 “거짓”,TRV 투자유의종목 지정
1억개 코인을 빗썸으로 이동 시켜 시세조작의혹에 휩싸인 ‘트러스트버스(TRV)’운영사 측이 주장한 ‘빗썸에서 MM을 요청해 1억개를 이동했다’는 해명에 대해 가상화폐거래소 빗썸이 전혀 그런 사실이 없다고 공식 밝혔다. 빗썸에 따르면 빗썸은 12일 공식 답변서를 통해 트러스트버스 홀더들이 요청한 질의에 대해 “어떠한 경우에도 재단에 투자를 조작하는 행위(언급하신 MM)를 요청하지 않는다”고 답변했다고 공개적으로 밝혔다.... Read more
가상화폐 또 시세조작의혹,이번엔 ‘트러스트코인’,운영사는 빗썸요청에 의한 것 해명
가상화폐 ‘트러스트버스’코인 운영사가 거래소인 빗썸과 짜고 1억개 코인,시세 15억원 상당을 투입해 코인 시세조작을 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트러스트버스 홀더들은 최근 코인 5000만개의 재단지갑이 등장했다며 투자자 단톡방을 통해 트러스트버스측이 MM(마켓메이킹, 자전거래,시세조정,통정거래,관리업체의 시세조정행위)팀이라는,작전팀이 붙어있다는 사실을 공개했다며,이는 시세조작 가능성을 시인한 것으로 거래소인 빗썸에 공식 해명을 요청했다고 8일 밝혔다. 홀더들이 의혹을 제기한 대목은 재단지갑을... Read more
김진형 KAIST명예교수, AI대학원 서울이전은 AI교육망치는 일,총장월권 중단하라
국내 SW업계 석학으로 평가받는 김진형 KAIST명예교수가 KAIST가 인공지능대학원이라는 급조한 조직을 만들고 이를 서울로 이전키로 하는 등 AI교육을 비정상적으로 운영하고 있다고 강도 높게 비판했다.  김 교수는 20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지난해 KAIST내에 급조해 만든 AI대학원의 현 운영실황 및 향후 서울로 이전을 결정하는 등 비정상적으로 운영되면서 AI인력양성에 심각한 문제를 야기하고 있다며...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