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기절실한 주52시간-⑤]세계경제포럼,한국노동시장 최악,김택진 엔씨대표,“생산성저하 심각”
국내 산업계가 주 52시간 근무제의 심각한 부작용을 호소하는 것은 물론 ‘다보스포럼’으로 불리는 세계경제포럼(WEF)조차 한국의 노동시장에 대한 우려와 기업활력문제, 노동시장 이중구조와 경직성을 개선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특히 소득주도 성장정책이 실제로는 근로자 소득증대와 고용창출은커녕 기업경쟁력 저하와 소득격차를 더욱 부추키는 것은 물론 소득주도 성장정책의 핵심아젠다인 주 52시간 근무제의 폐해가 역시 심각해지고 있어 주... Read more
[폐기절실한 주52시간-④]문대통령,“노동시간단축,우려크다”보완입법지시,주52폐지론 탄력받나
홍남기 경제부총리겸 기획재정부장관,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 등 현 정권 경제팀이 이미 주 52시간 근무제 부작용을 인식하고 있는 와중에 문재인 대통령이 국무회의를 통해 노동시간 단축으로 경제계 우려가 크다며 보완입법을 주문해 주52시간 근무제 폐기론이 점차 힘을 받을 지 주목된다.   문 대통령이 시행 1주년을 맞는 주 52시간 근무제 시행과 관련해 8일... Read more
또터진 태양광 ESS연쇄화재,배터리셀 발화가 원인,LG화학 긴급조치
정부가 태양광발전 설비 에너지저장장치(ESS)에서 잇따라 발생하고 있는 화재 원인으로 부실한 설치와 관리가 원인이라고 공식 밝혔지만,실제로는 LG화학∙삼성 SDI 베터리셀 발화가 주요 원인일 수 있다는 전문가 의견이 제기됐다. ESS(energy storage system)는 여유 전력을 저장했다 필요할 때 꺼내 쓸 수 있도록 만든 에너지저장장치로, 원하는 시간에 전기를 생산할 수 없는 태양광 풍력 등... Read more
[폐기절실한 주52시간-③]현정부 경제팀,‘주52시간’ 심각한 부작용’인식,개선책엔 정치권핑계
청와대 한상조 정책실장을 비롯해 현 정부 경제정책라인이 시행 1년째인 주 52시간 근무제로 인한 부작용과 폐해가 생각보다 심각하다는 사실을 이미 알고 있으며, 주52시간 근무제에 대한 전면개편이  절실하다는 인식을 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하지만 현 정부 경제정책라인은 이미 시행 1년차를 맞은 데다, 폐지에 버금가는 전면 수정 시 총선을 앞둔 정치권을 설득해야... Read more
삼성전자 폴더블폰,글로벌 품귀대박조짐,이젠 ‘갤폴드 생태계’시대
2007년, 아이폰의 등장으로 시작된 스마트폰 혁명이 삼성전자 ‘폴더블폰(접이식 스마트폰)’출시를 계기로 12년만에 제2의 혁신기와 함께 기존 시장을 갈아엎을 정도의 신규 수요를 만들어낼 것으로 전망된다.   실제 5인치로 대변돼온 스마트폰 시장은 7~8인치대 폴더블폰의 등장으로 폭발적인 신규수요를 만들어내며 빠르게 폴더블폰 생태계로 넘어갈 것으로 보인다. 이미 폴더블폰은 출시하자마자 품귀현상을 빚으면서 국내는 물론 해외시장에서조차 출시가격보다... Read more
삼성∙애플 9월 신작출시대결,‘폴드폰은 기대만발,아이폰11은 시큰둥’
매년 하반기 신제품을 앞세워 치열한 맞수경쟁을 펼쳐온 삼성전자와 애플 간의 가을 스마트폰 대전이 올해는 애플 신작이 기존 모델과 큰 차이가 없는 것으로 추정돼 삼성전자의 첫 폴더블폰 ‘갤럭시 폴드’의 우세가 점쳐진다. 애플이 9월에 아이폰 사상 처음으로 3개 기종을 동시 출시하는 물량 공세를 예고하고 있지만, 하드웨어 기능상 기존 제품과 큰 차이가... Read more
카카오∙타다,엉터리 정부 택시정책탓에 결국 택시회사인수,퇴행하는 승차공유
카카오, 타다로 대표되는 한국판 승차공유서비스는 결국 정부의 잘못된 정책으로 인해 기존 택시회사를 인수, 또 다른 택시회사가 되는 기형적 행보를 거듭하고 있다. 혁신 대신 기존 택시산업 구조로 들어가는 믿기 힘든 퇴행을 거듭하고 있는 꼴이다. 정부가 지난달 기존 택시산업계 손을 들어준 ‘혁신성장과 상생발전을 위한 택시제도 개편방안’을 발표하자 혁신적 서비스로 시장을 주도해온... Read more
EU대체연료자동차 시장,전기차압승,수소차 완패,점유율 ‘33% vs 0.0004%’
지난해 유럽에서 판매된 수소차는 221대에 불과하지만 전기차는 9만9661대가 팔린 것으로 집계됐다. 올해 상반기기준 수소차는 95대가 팔린 반면 전기차는 무려 10만6681대가 신규등록된 것으로 나타났다. EU집행부에서 운영하는 유럽 내 대체연료 관측기관(EAFO)가 집계한 지난해 유럽내 신규 등록차량 가운데 전기자동차 신규등록대수가 19만9661대를 기록, 전체 대체연료 등록차량 61만5034대 가운데 33%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Read more
페북∙구글∙유튜브,넥플릭스,망접속료협상거부 못한다.25일 판결앞두고 방통위 초강수
세계 최대 소셜네트워크서비스 페이스북이 한국 정부의 과징금부과에 불복해 제기한 행정소송 1심 판결이 25일로 예정된 가운데, 방송통신위원회가 향후 국내외 CP와 통신사간 망이용계약시 ‘정당한 이유없이 협상을 거부할수 없다’는 조항을 넣은 망접속료 시행안을 마련, 상당한 파장이 예상된다. 25일 판결은 ‘세기적 재판’으로 불릴만큼 초미의 관심사로 떠오른 페이스북,유튜브,넥플릭스 등 세계적 CP와 한국 정부간 법적다툼을... Read more
중기부,제로페이법인 은행권 300억원삥뜯기 결국 무산,’관치행정 끝판왕’여론
중기부가 은행권에 300억원대 삥을 뜯어 설립을 추진했던 제로페이 법인설립이 사실상 무산됐다. 스타트업과 은행권은 다행이라는 반응이며 벤처산업계는 ‘관치행정 끝판왕’제로페이 사업철폐를 주문하고 나섰다. 소상공인 간편결제 제로페이 전담 운영법인(SPC)의 연내 설립 계획이 무산됐다고 전자신문이 14일자로 보도했다. 금융사 대상의 SPC 출범에 필요한 출연금 모집도 사실상 모두 중단됐다고 이 매체는 소개했다. 피치원미디어 확인결과 중소벤처기업부는...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