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 리뷰] 청년희망펀드라 적고 ‘청년취업절망’이라 읽는다
박근혜 대통령이 기부 1호를 자처, 화제가 된 청년희망펀드. 시작한 지 불과 두 달도 채 안 돼 실효성 논란에 휩싸였다. 한 달여 간 재원확보액이 43억 원에 그쳐, 중도폐기론마저 슬그머니 고개를 들고 있다. 정부가 청년실업 문제를 해결한다고 내놓은 ‘청년희망펀드’는 기부로 모은 펀드로 ‘청년희망재단’을 설립, 청년실업자를 구제한다는 게 골자다. 하지만 청년실업자를 재교육후... Read more
[피치원뷰]위메프·티몬발 “정산금 못준다”,이커머스 5조원대 연쇄부도위기
위메프에 이어 티몬도 셀러 대금 정산 지연 사태가 터지면서 수만개 영세 유통업계에 큐텐발 연쇄 부도위기가 제기되고 있다. 특히 티몬, 위메프 모두 자본잠식 상태인 탓에 상황에서 최근 셀러에게 상품을 정리하라고 주문하면서도 정산금은 주지 못한 것으로 확인돼 큐텐그룹 계열사 전체가 유동성 위기로 부도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셀러들은 티몬과 위메프가 거래처에 정산금을 지급하지... Read more
[김광일의후폭풍]소뱅 손정의 회장 비난여론봇물,라인야후사태 “일본정부뒤에 숨지말라”
“세계적 투자자인 손정의 회장이 일본 정부뒤에 숨지말고 공개적으로 라인야후 사태에 대한 입장을 밝혀야 한다. 이미 세계적 LP들이 손정의 회장이 라인야후사태에 대한 일본 정부의 반시장적 행정지도를 어떻게 처리할지를 예의주시하고 있다” “라인야후 사태와 관련한 손정의 회장의 행보가 그동안 그가 쌓은 글로벌 투자자로서의 업적과 세계 ICT질서를 이끌어온 빼어난 경영자와는 동떨어진 행보로 실망스럽기... Read more
[피치원뷰]‘무정부상태’윤 정권,일본 라인강탈,중단요청 마지막 데드라인초읽기
라인야후 경영권을 침탈하려는 일본 정부의 노골적인 불법적 외교행태와 관련, 한국 정부가 이제라도 일본 총무성의 라인야후 네이버 지분매각을 종용한 행정지도에 대해 강력하게 문제를 제기, 라인야후 자본관계 재검토 항목을 삭제해줄 것으로 공개적으로 요청해야 한다는 여론이 쏟아지고 있다. 글로벌 통상전문가 및 국회는 라인야후 사태와 관련해 한국 정부가 한일투자협정 14조에 의거,한국 민간기업이 외교적... Read more
[피치원뷰]일본,라인강탈 카운트다운,손놓은 윤정권,“한국은 무정부”비난봇물
라인야후사태와 관련, 라인야후 이데자와 다케시 라인야후 CEO는 18일 주총에서 “행정지도에 근거해 모회사(소프트뱅크)에 검토 요청을 하고 있다”고 며 사실상 네이버 지분인수와 관련 모기업과 협의 중임을 공식 밝혔다. 이와 관련 소프트뱅크는 20일 주주총회에서 ‘라인야후 자본인수’관련 질문에 대해 “라인야후 요청을 받아들여 보안 거버넌스와 사업 전략 관점에서 네이버와 계속 협의하고 있다”며 지분인수와 관련해... Read more
[피치원뷰]현대차 정의선 회장의 폭풍질주,삼성전자 이재용회장과의 엇갈린 행보
현대차그룹이 지난해 삼성전자를 제치고 국내 대기업집단 영업이익 순위 1위에 뛰어오르고 글로벌 완성차업체 빅3의 위상을 공고히 하면서 정의선 회장에 대한 새로운 평가가 쏟아지고 있다. 현대차그룹 정 회장에 평가는 지난해를 기점으로 일궈낸 눈부신 경영실적에 근거한다. 현대차그룹의 지난해 영업이익은 18조259억원. 현대차는 6조6709억원,기아차는 6조356억원으로,) 양사 영업이익은 12조9766억원. 현대차그룹은 계열사 70개사를 중심으로 매출 285조2336억원,당기순이익... Read more
삼성전자,창사 55년만에 첫 노조파업
삼성전자 사내 최대 노조인 전국삼성전자노동조합(전삼노)이 29일 파업을 선언했다. 1969년 삼성전자 창사이래 55년만에 첫 파업이다. 전삼노는 29일 서울 서초구 서초동 삼성전자 사초사옥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노동자들을 무시하는 사측의 태도에 파업을 선언한다”고 밝혔다. 노조측은 그동안 영업이익 기준 성과급 지급, 휴가 개선 등을 요구해 왔으며 “교섭 조건을 받아들이지 않은 사측에 파업에 대한... Read more
로이터 “삼성전자,HBM 엔비디아 테스트통과 못했다”, 삼성 “진행중”강력반발
로이터통신이 24일 삼성전자가 AI반도체시장의 절대강자 미 반도체 업체 엔비디아에 고대역폭 메모리(HBM)를 납품하기 위한 테스트를 아직 통과하지 못했다고 보도, 삼성전자 HBM3E 납품 가능성에 적신호가 켜졌다는 우려가 쏟아지고 있다. 로이터통신의 이번 보도로 인해 투자업계 및 자본시장에서는 제기된 문제가 손쉽게 해결될지 아직 확인된바 없지만, 삼성전자가 HBM 분야에서 경쟁사인 SK하이닉스와 마이크론테크놀로지에 더 뒤쳐질수 것으로 우려하고 있다.... Read more
네이버 이해진,안전한 AI 위해 ,“지역별 문화존중하는 AI모델필수”강조
네이버 이해진 GIO는 AI시대의 안전한 AI를 위해서는 각 지역의 문화, 가치를 존중하는 책임감있는 다양한 AI 모델들의 등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해진 GIO가 21일 오후 AI 서울 정상회의(AI Seoul Summit)의 정상 세션에 참가, 안전한 AI시대를 위한 제안으로 “사용자들이 하나의 키워드로 다양한 검색 결과에서 정보를 선택하는 검색과 달리, 바로 답을 제시하는 AI는 선택의 여지가 없이 답을 얻는 방식”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해진... Read more
[김광일의 후폭풍]라인빼앗긴 네이버,무정부상태 코리아,”한국은 글로벌 봉”
라인야후가 8일 열린 이사회를 열어 라인야후 최고상품책임자(CPO) 신중호 이사를 전격 퇴진시킨 것은 일본 정부의 의도대로 라인야후가 지배구조 개편에 본격 나서겠다는 것으로,일본 정부가 민간기업 지배구조에 개입,자국기업화했다는 점에서 충격적이다. 글로벌 자유시장질서의 근본을 뒤집는 이번 라인야후사태에 관련, 한국정부 차원에서 강력 대응해야 한다는 여론이 높아지고 있다. 2019년 당시 아베 총리시절 일본 정부가 반도체,디스플레이... Read more
크래프톤, 1분기 역대 최대 매출 6659억,50% 넘는 이익률 달성
㈜크래프톤(대표 김창한)이 1분기 매출액 6659억 원을 기록,전년대비 24.6% 성장한 분기 매출 최대규모를 달성했다고 8일 공시했다. 크래프톤은 영업이익은 전 분기대비 89%증가한 3105억원, 당기순이익은 3486억 원을 각각 기록했다.매출액대비 50%가 넘는 영업이익율을 기록했다. 사업 부문별 매출액은 ▶PC/콘솔 2552억 원 ▶모바일 4023억 원 ▶기타 84억 원이다. 회사측은 PUBG(배틀그라운드) IP를 활용한 다양한 라이브 서비스를 통해 매출과 트래픽 등 모든 부문에서 높은 성장을 이뤘다고 설명했다. 크래프톤은 안정적인 트래픽 확보와 유료화 모델의 고도화에 집중하고,IP 프랜차이즈를 위한 투자 및 개발도 본격적으로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배틀그라운드 PC/콘솔 부문은 지난 4분기 출시한 론도(Rondo)맵 업데이트와 올해 1분기 출시한 성장형 무기 스킨 등의 인기에 힘입어 월간 활성 이용자 수(MAU)와 매출 모두 2022년 무료화 이후 최대 수치를 달성했다. 모바일 부문도 6주년 테마모드와 홈그라운드 콘텐츠를 바탕으로 트래픽이 꾸준히 증가했다.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인도(이하 BGMI)는 인도 현지 명절에 맞춘 콘텐츠와 발리우드(Bollywood) 영화 공동 마케팅으로 이용자들의 관심을 확대하는 한편, 수익성 제고를 위해 3자 결제 플랫폼인 유니핀(UniPin) 웹상점도 개설했다. 크래프톤은 올해 BGMI의 안정적인 서비스와 더불어, 다양한 퍼블리싱 경험과 게임 중심 투자에 더욱 집중해 인도 시장의 1위 퍼블리셔로 도약한다는 계획이다. 미래 성장 동력 확보를 위한 개발사 투자도 확대했다. 크래프톤은 지난 2023년에 발표한 ‘스케일업 더 크리에이티브 (Scale-up the Creative)’ 전략에 맞춰 개발사에 대한 지분 투자 및 세컨드파티 퍼블리싱을 통해 글로벌 유망 IP를 확보 중이다. 지난해에는 총 10건의 투자를 진행했으며, 올해는 이를 더욱 가속화해 상반기에만 9건의 투자를 단행했다. 2024년 주요 신작 ‘다크앤다커 모바일’의 베타테스트도 실시했다. 크래프톤은 지난 4월 한국 지역에 한정해 다크앤다커 모바일의 첫 베타테스트를 5일간 진행했으며, 테스트에는 5만 명이 넘는 참가자가 모집됐다. 크래프톤은 이번 베타테스트 기간 동안 확인된 이용자의 반응을 통해 게임의 완성도를 높여 나가고, 하반기 단계별 마케팅 확장을 통해 글로벌 출시에 집중할 예정이다.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인도(이하 BGMI)는 인도 현지 명절에 맞춘 콘텐츠와 발리우드(Bollywood) 영화 공동 마케팅으로 이용자들의 관심을 확대하는 한편, 수익성 제고를 위해 3자 결제 플랫폼인 유니핀(UniPin) 웹상점도 개설했다. 크래프톤은 올해 BGMI의 안정적인 서비스와 더불어, 다양한 퍼블리싱 경험과 게임 중심 투자에 더욱 집중해 인도 시장의 1위 퍼블리셔로 도약한다는 계획이다. ▲표 설명: 크래프톤 연결재무제표 기준 2024년 1분기 영업 (잠정) 실적 (단위: 억 원) (2024년 1분기) 전분기 실적 (2023년 4분기) 전분기 대비 증감율 (%) 전년동기 실적 (2023년 1분기) 전년동기...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