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원 SK회장 SK실트론인수,금융시스템 무력화시킨 불법∙탈법 무더기 밝혀져
SK그룹 최태원 회장이 2017년 8월 SK그룹의 지주회사인 SK㈜와 함께 LG실트론(현 SK실트론)지분을 매입했던 인수합병 건이 사실상 불법적 거래였던 것으로 밝혀져 논란이 일고 있다. 당시 SK㈜는 LG그룹 지주회사인 ㈜LG로부터 SK실트론 지분 51%를 총 6200억원에 인수해 SK 계열사로 편입시킨 바 있다. 문제는 이후 SK㈜가 추가로 LG실트론 지분 19.6%를, 나머지 29.4%의 지분은 최태원... Read more
SK그룹,회장내연녀 이미지개선총력,김희영씨 공개행사데뷔 “사회가치실현에 앞장”댓글폭주
SK그룹이 최태원 SK그룹 회장 내연녀인 김희영(44.미국명 클로이)씨에 대한 대대적인 이미지개선 작업에 나섰다. 김 씨는 최태원 회장과 혼외자식을 낳고 사실상 동거관계이지만 최태원 회장이 현재 노소영 나비아트센터 관장과 이혼소송 중이어서 아직은 정식 혼인 관계가 아닌 상태다. SK그룹과 티앤씨(T&C)재단은 김희영씨가 재단이사장으로써 행사에 공식 참여한 사회적기업 육성 프로젝트를 28일 전격 공개했다. 최태원 회장과 김희영... Read more
최태원,둘째 딸이 신경쓰여서?기사가 사라진 이유
최근 SK그룹의 대규모 중국투자가 재계의 화제로 떠오르고 있다는 모 일간매체의 기사가 사라져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C일보는 25일 온라인판에 “최태원,둘째 딸이 신경쓰여서?”라는 제하의 기사를 통해 SK그룹 최태원 회장이 중국 벤처캐피털사에 3000억원대를 투자한 것은 차녀 최민정(28)씨와 연관이 있다는 취지로 보도했다. 이어 자매 경제지 및 종편까지 보도했지만 포털은 물론 자사... Read more
피치원에 9건 소송남발한 최태원 SK회장의 그녀,이번엔 2억 소송,소송끝판왕 갑질논란
최태원 SK그룹 회장의 그녀가 언론사에 대한 6차례 가처분신청 소송이 모두 기각돼 더이상 가처분신청 소송이 막히자 이번에는 2억원 손해배상 소송을 들고나왔다.  SK그룹 최태원 회장 내연녀 김희영 씨가 자신을 둘러싼 불법행위와 댓글 재판을 국내 언론으로는 유일하게 보도해온 피치원미디어에 대해 3년여간 총 9건의 소송을 남발, 갑질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김희영 씨가 이번에는... Read more
최태원 SK회장 내연녀,피치원 9건소송 남발,연거푸기각되자 고등법원항고,갑질논란
SK그룹 최태원 회장 내연녀 김희영 씨가 자신을 둘러싼 불법행위와 댓글재판을 국내 언론으로는 유일하게 보도해온 피치원미디어에 대해 3년여간 총 9건의 소송을 남발, 갑질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김희영 씨가 이번에는 보도를 막을 목적으로 낸 가처분신청 민사소송 2건이 기각되자 서울고등법원에 항고했다. 서울고등법원 제 25민사부는 김희영 씨가 제기한 2건의 허위사실유포금지가처분 사건에 대한 항고심...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