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치원단독]모습드러낸 최태원 회장의 그녀,이번엔 댓글여성 수천만원대 손해배상 추가제기
SK그룹이 개최한 사회적 기업관련 행사에 최태원 SK그룹 회장과 내연녀 김희영 티앤씨(T&C)재단 이사장이 처음으로 함께 공식 석상에 나타나자 “뻔뻔하다”, “불륜을 미화하지 말라”며 비판 여론이 쏟아지고 있는 가운데, 김희영씨가 자신을 비판한 댓글재판 여성들에 대해 또다시 2차로 무더기 수천만원대 손해배상 소송을 제기한 것으로 드러나 소송을 앞세운 갑질 논란이 일고 있다. 김 씨는...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