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원,둘째 딸이 신경쓰여서?기사가 사라진 이유
최근 SK그룹의 대규모 중국투자가 재계의 화제로 떠오르고 있다는 모 일간매체의 기사가 사라져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C일보는 25일 온라인판에 “최태원,둘째 딸이 신경쓰여서?”라는 제하의 기사를 통해 SK그룹 최태원 회장이 중국 벤처캐피털사에 3000억원대를 투자한 것은 차녀 최민정(28)씨와 연관이 있다는 취지로 보도했다. 이어 자매 경제지 및 종편까지 보도했지만 포털은 물론 자사... Read more
피치원에 9건 소송남발한 최태원 SK회장의 그녀,이번엔 2억 소송,소송끝판왕 갑질논란
최태원 SK그룹 회장의 그녀가 언론사에 대한 6차례 가처분신청 소송이 모두 기각돼 더이상 가처분신청 소송이 막히자 이번에는 2억원 손해배상 소송을 들고나왔다.  SK그룹 최태원 회장 내연녀 김희영 씨가 자신을 둘러싼 불법행위와 댓글 재판을 국내 언론으로는 유일하게 보도해온 피치원미디어에 대해 3년여간 총 9건의 소송을 남발, 갑질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김희영 씨가 이번에는... Read more
최태원 SK회장 내연녀,피치원 9건소송 남발,연거푸기각되자 고등법원항고,갑질논란
SK그룹 최태원 회장 내연녀 김희영 씨가 자신을 둘러싼 불법행위와 댓글재판을 국내 언론으로는 유일하게 보도해온 피치원미디어에 대해 3년여간 총 9건의 소송을 남발, 갑질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김희영 씨가 이번에는 보도를 막을 목적으로 낸 가처분신청 민사소송 2건이 기각되자 서울고등법원에 항고했다. 서울고등법원 제 25민사부는 김희영 씨가 제기한 2건의 허위사실유포금지가처분 사건에 대한 항고심... Read more
공익사업나선 최태원회장의 그녀,“내연녀 이미지벗겠다”,기사가 통째로 사라진 이유
최태원 SK그룹 회장의 내연녀인 김희영(43. 미국국적. 미국명 클로이) 씨가 연구지원 장학 사업 등을 목적으로 하는 공익재단을 설립하고 이사장으로 공개 활동에 나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는 기사가 쏟아진 후 며칠만에 네이버 등 포털에서 모든 기사가 사라져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김희영 씨가 올해 1월 4일 학술 연구 및 장학 지원...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