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타다 이재웅 1년구형,스타트업계 “총선때보자”,‘택시업 300만명?스타트업 800만명’
검찰이 ‘유사 불법택시’ 논란으로 택시업계와 갈등을 빚어온 차량호출 서비스 ‘타다’의 대주주인 이재웅(52) 쏘카 대표에게 실형을 구형하자 스타트업계 및 벤처산업계가 격렬하게 반발하고 나섰다. 스타트업계및 벤처산업계는 여당과 정부가 택시산업계 종사자 반발을 의식해 타다를 불법으로 몰고가고 있다며 “택시산업계 종사자 표심이 300만명이지만,스타트업계는 800만명”이라며 단순한 정치적 셈법으로도 이번 타다를 불법으로 규정한 정책은 심각한 악폐적... Read more
국토부,이재웅 쏘카대표 경영복귀작 모바일콜밴 ‘타다’,“합법,문제없다”밝혀
정부가 인터넷 포털 ‘다음’ 창업자인 이재웅 쏘카 대표(사진)의 경영 복귀작으로 화제를 불러일으키고 있는 쏘카의 승합렌터카 서비스 ‘타다’에 대해 ‘합법적’이라는 유권해석을 내려 주목된다. 이에 따라 정부가 그동안 택시업계 입장을 주로 대변해온 것에서 이제는 차량공유서비스에 대해 허용하는 쪽으로 정책방향을 대폭 선회한 아니냐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국토교통부는 10일 쏘카 자회사인 VCNC가 오픈한... Read more
처참한 갑질행정,신개념차량공유,꽃도 피기전에 고사반복,‘차차’불법판정,여론폭발
신개념 차량공유, 말로는 ‘규제혁신’, 주무부처 본심은 ‘기득권산업 보호위해 절대 불가’ 정부가 택시 버스 등 기존 기득권 운송산업 보호를 위해 신개념 차량공유서비스를 잇따라 불법으로 규정함에 따라 한국형 혁신 차량공유서비스들이 싹도 피기도 전에 고사하는 처참한 갑질 행정이 반복되고 있다. 국토부가 대리운전과 렌터카 서비스를 결합한 승차공유 서비스, ‘차차’에 대해 불법 판정을 내리고... Read more
국토부 역주행방지시스템 발표,지역주민반응 썰렁,“도로구조변경 안해주고 또 죽으란 말이냐”
정부가 역주행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전국 60개 국도에 역주행방지시스템을 설치한다고 13일 발표했지만, 실제 역주행방지시스템을 설치한 국도의 경우 역주행을 원천 차단하는 것이 아니라 여전히 역주행 상황이 반복해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실제 국도 초행 운전자들은 역주행 도로에 진입후 경고음을 듣고 후진해 도로를 빠져 나오는 데 상황이 반복되고 있는 등 이미 역주행방지시스템이... Read more
[김광일의후폭풍]소송 휘말린 김기사,내비 지적재산권의 진실
“안 베꼈는데, SK플래닛이 소송을 걸겠어? 안 그래도 그룹 오너가 출소한 지 얼마되지 않은 그룹에서” “워터마크가 나왔는데 아니다라고 하는 걸 보면, 인정할수 없는 상황이거나, 아님 정말 반격할 뭔가를 갖고있거나 아닌가?” T맵 지적재산권 침해를 이유로 법정소송에 휘말린 김기사 록앤올을 둘러싼 진실공방이 카카오의 내부기류 변화로 새로운 국면을 맞고 있다. 무엇보다 T맵과 김기사 간 볼썽사나운 평행선... Read more
정부,KT∙대한항공∙CJ 15개사,드론 안전평가업체 선정
드론의 안전성 평가가 처음으로 정부 차원에서 시행된다. 이와함께 KT, 대한항공, 항공대, 현대로지스틱스, CJ대한통운 등 15개 컨소시엄이 드론 안전성 평가사업자로 선정됐다. 국토교통부는 ‘무인비행장치 활용 신산업 분야 안전성 검증 시범사업’ 선정평가위원회를 열고 15개 대표사업자와 4개 대상 지역을 선정했다고 30일 밝혔다. 국토부는 구호·수송·시설물관리 분야의 드론 활용 가능성을 점검하고 이를 위한 적정 안전기준을...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