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치원뷰]최악의 정책 ‘타다금지법’,결과는 심야 택시대란,서민들 불만폭발
심야 택시대란이 장기화, 시민들 불편이 쏟아지면서 2020년 추진된 ‘타다금지법’을 입안하고 추진했던 문재인정권의 국토교통부와 당시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에 대한 국민적 비판이 쏟아지고 있다. 정치와 행정이 혁신의 발목을 잡고 결국 국민들에게 심야 택시대란이라는 최악의 상황이 벌어지게 한 주범이라는 비난의 목소리가 봇물터지고 있다. 2020년 당시 정부와 여당(현 더불어민주당)은 총선을 앞두고 택시업계가 ‘타다’서비스를 반대하며... Read more
토스,타다 전격인수·모빌리티시장 본격 진출,카카오택시와 전면승부 나선다
금융통합플랫폼 토스가 모빌리티서비스 ‘타다’를 전격 인수, 모빌리티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이로써 토스와 카카오택시간 자금력을 앞세운 양사간 치열한 시장쟁탈전이 펼쳐질 전망이다. 토스 운영사 비바리퍼블리카는 쏘카가 보유한 타다 운영사 VCNC 지분 60%를 인수하기로 하고 3사 간 양해 각서(MOU)를 체결했다고 8일 공식 밝혔다. 양사는 타다가 신주를 발행하면 토스가 인수하는 방식으로 이달 중... Read more
“김현미 반성하라,부끄러움 모르고 공치사하다니” 이재웅 직격탄,“혁신발목 잡아”
이재웅 쏘카 창업자가 취임 3년 6개월여만인 28일 국토부를 떠나며 이임사를 남긴 김현미 국토부장관에 대해 “김현미 장관은 이임사에서 자랑할 게 아니라 반성을 했어야 한다”고 강하게 비판했다. 이 전 대표는 “집값을 못 잡은 잘못도 크지만 씻을 수 없는 또 하나의 커다란 잘못은 모빌리티 혁신의 발목을 잡은 여객운수법 개정안을 추진한 것”이라고 목소리를... Read more
끈기의 이재웅 쏘카,600억원투자유치 이어 중고차시장 진출,타다좌절에도 신사업추진 찬사
‘타다베이직’서비스가 좌절되면서 사업부진에 빠졌던 쏘카가 600억원 투자유치에 이어 쏘카가 온라인 중고차 플랫폼 ‘캐스팅’을 선보이며 중고차 판매시장에 뛰어든다. 모빌리티 플랫폼 쏘카는 마음에 드는 차를 미리 타보고 직접 검증한 후 구매할 수 있는 온라인 중고차 플랫폼 ‘캐스팅’을 이날 오후 2시부터 서비스한다고 19일 밝혔다. ‘캐스팅’은 카셰어링으로 직접 관리하고 운영해온 중고차가 대상이며 딜러가... Read more
[피치원뷰]특정단체 특혜성 입법범람,‘생태계교란 황소개구리’국회권력 슬림화시급
“사실 언론이 보도하지 않고 시민들이 몰라서 그렇지, 만들어선 안 되는 특정단체 이익을 대변하는 입법이 어마어마하게 많습니다.특정 의원과 상임위 몇몇 위원만 합심하면 입법이 가능한 현 국회 입법시스템을 개선해야 합니다.행정부 역시 위원입법형식으로 막 밀어내죠. 무분별한 입법 활동에 대한 견제시스템이 거의 없어요” 국회 입법조사관을 지낸 K씨는 특정단체 이익을 대변하는 반시장적이고, 특혜성 조항이... Read more
멈춘 타다,고급 대형택시시장 재도전,꺼져가는 불꽃 피운다
타다금지법으로 멈춰버린 ‘타다’가 10일부터 준고급택시 사업을 재개, 다시한번 승차공유시장에서 꺼져가던 불꽃을 피운다. 타다 운영사 VCNC에 따르면 타다는 렌터카 기사 알선을 제한하는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개정안(일명 타다금지법) 통과에 맞춰 10일 자정을 계기로 핵심 서비스인 ‘타다 베이직’을 중단하고, 대신 준고급택시 ‘타다 프리미엄’을 재개한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타다측은 기존 타다베이직에 사용하던 카니발 차량을 고급택시로... Read more
타다금지 후속조치 내놓은 국토부에 스타트업계 극한 분노,“치가 떨린다”
택시정책 주무부처 국토부가 ‘타다금지법’ 국회통과이후 후속조치로 내놓은 상식밖 행보에 스타트업계,벤처산업계가 집단 반발하고 나섰다. 특히 스타트업계는 국토부가 멈춘 타다를 국토부 홈페이지 광고로 활용하자 “미친 국토부”라며 원색적인 분노를 드러내고 있다. 스타트업계 및 벤처산업계는 국토부 김현미장관이 17일 (마카롱), 큐브카(파파), 벅시, 카카오모빌리티, 코나투스, 차차 등 13개 모빌리티업체와 ‘모빌리티 혁신가속화 간담회’를 갖고 규제샌드박스를 적용하겠다고... Read more
이재웅 ‘타다금지법,지금은 아니다”절규의 마지막 호소
11인승 렌터카를 이용한 차량호출서비스 타다금지법이 6일 국회 본회의에 상정되는 가운데 이재웅 쏘카대표가 “아무리 생각해도 지금은 아니다”라며 마지막 개정안처리 반대를 호소하고 나섰다. 이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금지조항을 처리해서 회사는 사업을 접고 투자자는 손실을 떠안는다고 해도 1만명의 타다 드라이버들은 갈 곳이 없다”면서 “다시 택시로 돌아가려고 해도 대리기사로 돌아가려고... Read more
이재웅,“타다 기업공개후 모든 이익 사회환원하겠다”,타다금지법 폐기읍소
“저는 앞으로 ‘타다’에서 얻을 이익은 모두 사회에 환원하겠습니다” 타다서비스 운영사 쏘카 이재웅대표가 ‘타다금지법’이 폐기돼 타다서비스를 계속할수 있다면 앞으로 타다를 유니콘기업으로 키운뒤 이를 통해 얻는 개인의 모든 이익을 사회에 환원하겠다고 2일 밝혔다. 이재웅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이 정부의 혁신성장의 리트머스가 되어버린 ‘타다’ 이야기를 마지막으로 한 번 하려고 한다며... Read more
카카오도 타다서비스 진출,‘기울어진 운동장’카카오택시 사업성없다,강경선회
카카오모빌리티가 렌터카를 기반으로 한 승합차 호출 서비스인 일명 ‘타다’와 동일한 승합차 택시 시장 진출을 검토하고 있다. 카카오모빌리티 관계자는 타다에 대한 법원의 무죄판결과 관련해 카카오모빌리티의 렌터카기반 승합차호출 서비스진출설이 제기된 것과 관련해 25일 “시장 상황을 고려해 다양한 가능성을 검토하는 수준”이라고 공식 밝혔다. 카카오모빌리티 측은 렌터카기반 승합차 호출서비스 시장 진출과 관련해서는 “현재...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