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병규 4차산업위원장,“조선일보기사는 뉘앙스전혀 다른 왜곡보도”주장,논란
장병규 4차산업혁명위원회 위원장은 지난 9일자 조선일보의 ‘친기업∙반기업아닌 문정부는 無기업’제하 인터뷰 기사가 ‘쓴소리’아닌 ‘폭언’을 한 것처럼 보도한 것은 사실이 아니라며 공개적으로 유감을 표시했다. 장 위원장은 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조선일보 기사에 공개적으로 유감을 표합니다’라는 제하의 글을 통해 조선일보 보도내용은 인터뷰당시 발언내용의 뉘앙스와는 다른 문맥이 많고, 몇몇 부분은 심하다(실제 발언한 내용과 의미가... Read more
부산시,위워크입주 스타트업에 임대료 500만원 대납추진,비판여론봇물 “왜 세금을 퍼주나?”
“공유오피스,민간 주도로 잘하는데, 왜 국가가 민간기업에 세금을 퍼줍니까?” 지방자치단체들이 스타트업 창업을 지원하기 위해 공유오피스 업체들과 손잡고 공유오피스 입주 스타트업에 연간 500만원의 임대료를 지원키로 한 사실이 알려지자 비판 여론이 쏟아지고 있다. 사건의 발단은 조선일보가 3일자 ‘창업 노하우 얻자..공유오피스와 손잡는 지자체들’이란 제하의 기사를 통해 부산시가 위워크와 손잡고 공유오피스 입주 스타트업에 연간... Read more
[피치원뷰]현정권과 조선일보간의 결사항전,나라 전체를 개콘 리허설장으로 만들다
이게 국가, 한 나라일까 싶다. 사드를 둘러싼 급박한 국제 외교 질서 속에 대중국 수출 및 한류에 치명타를 입으며 고립무원의 처참한 위기 속으로 빠져들고 있는 대한민국이 이젠 스스로 자폭하며 우물 안으로 몸을 던지는 형국이다. 박근혜 정권이 조선일보와 정면으로 한판 붙었다. 살아있는 권력인 청와대가 그간 가장 밀접한 밀월관계를 유지해온 보수 매체의... Read more
[주말SNS]조선일보 컬럼, ‘간장 두 종지’ SNS후끈
조선일보 토요일 주말판 ‘Why’ 지면에 실린 ‘간장 두 종지’란 제목의 컬럼 하나가 주말 SNS를 뜨겁게 달구고 있다. 회사 근처 중식당에 대한 소소한 일상의 경험담을 올린 이 글은 토요일 오전부터 엄청나게 공유되며 SNS상에서 이슈로 떠올랐다. 컬럼의 주 내용은 식당주인도, 식당을 찾는 사람도 갑이 될수도, 을이 될 수도 있고, 돈내고 밥먹는...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