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슈퍼컴퓨터 사기극-③]미∙중이 밝혀낸 ‘KISTI 540억원대 슈퍼컴5호기 사기극’의 결정적 증거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주도 ‘국가 슈퍼컴퓨터 사기극’의 하이라이트는 바로 지난해 12월 540억원의 국가 예산을 들여 구매 계약한 슈퍼컴퓨터 5호기 도입 건이다. 5호기 구매계약 건은 KISTI란 조직이 슈퍼컴 관련 SW적인 개발능력이 거의 없는 것은 물론, 슈퍼컴에 대한 전문기술∙전문성 자체가 아예 없는 사실상 ‘슈퍼컴퓨터 비전문가 집단’이라는 사실을 드러낸 동시에, 이런 무능함으로 인해 국민혈세 540억원을... Read more
슈퍼컴퓨터 5호기도입,540억원 허공에 날린 대국민사기극,KISTI 2년전에 알고도 ‘쉬쉬’강행,충격
국가 예산 540억원대를 투입해 구축 중인 슈퍼컴퓨터 5호기가 실제는 인텔의 단종된 프로세서( CPU)를 채택한 재고떨이용 모델로 드러나 국민 혈세 540억원을 허공에 날리는 믿기 힘든 사건이 발생한 것과 관련해 해당 정부출연연구기관이 2015년께부터 이미 이런 사실을 알고도 쉬쉬하면서 구매를 강행했던 것으로 드러나 그 배경에 비상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 내부자료에 따르면... Read more
[피치원단독]540억원 투입중인 슈퍼컴5호기,실제는 단종된 재고떨이모델,충격,“540억원 몽땅 허공에 날렸다”
국가 예산 540억원대를 투입해 구축 중인 슈퍼컴퓨터 5호기 사업이 실제는 구매비용 대부분을 차지하는 프로세서(CPU)가 치명적 성능 결함으로 지난해 단종된 인텔사의 CPU인 것으로 밝혀져 국민 혈세 540억원을 허공에 날릴 믿기 힘든 사건이 발생, 충격을 주고 있다.  수백억원대 비용이 소요되는 슈퍼컴퓨터는 한번 구축하면 지속적인 증설과 성능개선을 통해 수십 년간 활용하는 국가... Read more
KISTI,슈퍼컴5호기 548억 원샷결제위해 리스사끼워 美크레이 특혜꼼수,이자로 혈세 20억날릴판
정부출연연구기관인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이 548억원대 국가 예산이 투입되는 슈퍼컴퓨터 5호기 도입과 관련해 단독입찰 업체를 선정, 특혜의혹이 일고 있는 가운데, 이번에는 구매계약 과정에서 금리 2%가 넘는 리스회사를 중간에 끼워 넣는 편법을 동원해 혈세 낭비라는 지적과 함께 시스템 납품회사와의 유착에 의한 특혜의혹이 또다시 제기되고 있다.  정부 예산을 타서 장비를 구매하는 정부 출연연이 버젓이... Read more
[기상청 슈퍼컴혈세낭비-②]혁신을 택한 스위스기상청,500억원을 절감하다. 세계 최초 GPU기반 예측시스템개발성공
스위스 기상청이 20억원도 채 안 되는 규모의 하드웨어 구매비용을 들여 슈퍼컴퓨터를 도입하고도 기상예보의 근간이 되는 전지구예보와 국지예보 등에서 550억원을 주고 슈퍼컴퓨터를 도입한 한국 기상청보다 월등히 앞선 기상관측 예보 능력을 갖춘 비결은 무엇일까? 스위스 기상청과 스위스 국립슈퍼컴퓨터센터는 사이트를 통해 CS-스톰 개발과정과 성능을 소개하면서 이같은 비밀과 노하우를 상세하게 공개하고 있다. 스위스... Read more
[피치원뷰]기상청,”스위스가 20억에 구입한 슈퍼컴 550억원 구매사실 철저히 은폐하라”거짓자료배포,충격
“우리가 20억원대 스위스 기상청과 비슷한 성능의 슈퍼컴퓨터를 550억원에 구입했다는 사실이 드러나면 절대 안된다. 다 죽는다. 수백명 인력이 구조조정될 수 있다 ”  한국 기상청이 미 크레이사 기상관측용 4호기 슈퍼컴퓨터를 도입하면서 비슷한 연산처리능력을 갖춘 기종을 도입한 스위스 기상청이 지급한 20억 원대보다 무려 27배나 비싼 550억원을 지급, 과도한 국민혈세 낭비라는 피치원의 보도와... Read more
[피치원단독]기상청,550억원짜리 슈퍼컴 4호기,스위스는 20억원에 구입,혈세낭비 유착의혹
한국 기상청이 미 크레이사 기상관측용 4호기 슈퍼컴퓨터를 도입하면서 비슷한 연산처리능력을 갖춘 기종을 도입한 스위스 기상청이 지급한 20억원대보다 무려 27배나 비싼 550억원을 지급, 과도한 국민혈세 낭비라는 지적이 강하게 제기되고 있다. 특히 기상청은 막대한 550억원대 최고가 슈퍼컴퓨터를 도입하면서 초미세먼지 예보능력은 전혀 갖추지 못하는 등 국민 생활에 직접 영향을 주는 기후예보능력은 확보하지... Read more
희대의 사기극,사라진 ETRI 슈퍼컴개발비,“283억원은 눈먼 돈이었다”
2012년 3월초, 총 283억원(초기 350억원)의 개발비를 날린 후 슈퍼컴퓨터(마하) 국산화에 성공했다고 거짓 발표하며 주무부처와 국민을 속이며 희대의 사기극을 벌인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국책연구소 ETRI가 국민 혈세 수백억 원을 날리며 슈퍼컴퓨터 국산화에 성공했다고 거짓 발표한 것으로 밝혀짐에 따라 ETRI 슈퍼컴퓨터 개발프로젝트 전반에 대한 조사와 함께 정책실패에 따른 책임자 처벌 여론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특히 ETRI 핵심...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