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북∙구글∙유튜브,넥플릭스,망접속료협상거부 못한다.25일 판결앞두고 방통위 초강수
세계 최대 소셜네트워크서비스 페이스북이 한국 정부의 과징금부과에 불복해 제기한 행정소송 1심 판결이 25일로 예정된 가운데, 방송통신위원회가 향후 국내외 CP와 통신사간 망이용계약시 ‘정당한 이유없이 협상을 거부할수 없다’는 조항을 넣은 망접속료 시행안을 마련, 상당한 파장이 예상된다. 25일 판결은 ‘세기적 재판’으로 불릴만큼 초미의 관심사로 떠오른 페이스북,유튜브,넥플릭스 등 세계적 CP와 한국 정부간 법적다툼을... Read more
[세계는 5G大戰중-①]5G,세계경제질서∙ 국가간 경쟁력 뒤바꿀 핵폭탄
#5G 풍경 하나 지난 3일오후 과기정통부는 초비상이 걸렸다. 5일 세계 최초 5G 상용화개통 시점을 확정한 상황에서 미 버라이즌이 당초 11일로 예정된 상용화 시점을 4일로 앞당긴다는 동향이 파악됐기 때문이다. 과기정통부는 장관이 직접 나서 이통 3사 CEO와의 긴급회동을 통해 3일 밤 11시에 세계 최초로 5G개통에 나서는 기습 개통이라는 초유의 작전을 펼쳤다.... Read more
[피치원뷰]중앙부처도 민간클라우드 전면허용,‘공공기관 전산실 역사속으로’
그동안 주요 중앙부처를 비롯해 정부 행정망에는 금지돼온 민간기업 클라우드사용이 전면 허용돼 내년부터는 공공기관은 물론 중앙부처도 민간기업의 클라우드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이를테면 과기정통부 같은 중앙부처가 KT클라우드나 아마존의 AWS, MS의 애저 같은 민간기업 클라우드서비스를 이용, 모든 행정업무 관련 자료를 외부 클라우드 서버에 올려놓고 행정업무를 볼 수 있게 된다.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Read more
이통3사,보편요금제 행정소송불사,“장관이 2년마다 휴대폰요금 결정한다는 게 말이되느냐?”
“아니 장관이 2년마다 휴대폰 요금을 결정한다는 게 말이 되느냐?” “시장에서 결정돼야할 요금을 왜 정부가 강제로 정하느냐? 통신시장이 사회주의 체제로 가고 있다” 휴대폰 요금을 주무부처 장관이 2년마다 정하도록 하는 법안이 마련됨에 따라 ‘관치통신’논란이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앞으로는 정부가 2년에 한 번씩 휴대폰 요금을 결정해 이동통신사(시장지배적 사업자)에게 이를 의무적으로 강제할 수 있는... Read more
[피치원뷰]휴대폰 지원금 상한제폐지,10월부터 ‘공짜폰’ 등장할까?약탈적 약정요금제 손봐야
휴대폰 지원금 상한제가 10월 1일부터 전격 폐지됨에 따라 이통 3사가 예전처럼 치열한 보조금지원 경쟁을 펼치면서 3년 만에 ‘공짜 스마트폰’이 등장할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방송통신위원회는 20일 ‘이동통신 단말장치 유통구조 개선에 관한 법률(단통법)’관련해 휴대폰 지원금 상한액에 관한 규정을 폐지한다고 발표했다. 휴대폰 지원금 상한제는 정부가 2014년 10월 단통법을 본격 시행하면서 3년간 임시로 도입된 제도로,... Read more
국정기획위,미래부에 ‘통신비 인하’압박하자 이통3사 긴급소집,적법성논란,“벌써 관치행정?”
미래창조과학부(미래부)를 통해 휴대폰 기본료 폐지와 통신비 인하를 강도 높게 주문하고 있는 국정기획자문위원회(국정기획위)의 업무보고방식을 둘러싸고 ‘적법성’ 논란이 일고 있다. 국정기획위가 과연 민간기업의 서비스 요금에 대해 특정 부처를 통해 강압적으로 폐지 또는 인하를 요구하는 것이 합당한 지에 대한 논란과 함께 미래부 역시 왜 이통 3사의 입장만 대변하느냐 하는 비판여론이 동시에 쏟아지고... Read more
LG전자의 파격적 승부수,“휴대폰 지원금∙리베이트 일괄 공개방침” 이통시장 발칵
LG전자는 휴대폰 판매 시 제조사가 이통 3사에 제공하는 지원금은 물론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이통 3사가 대리점에 제공하는 장려금(리베이트)를 한꺼번에 공개키로 해 이통시장이 발칵 뒤집어졌다. LG전자가 단말기 보조금 분리공시제 도입과 관련해 LG전자 스마트폰 지원금과 장려금(리베이트, 일명 보조금)을 일괄 공개할 방침이라고 전자신문이 4일 보도했다. LG전자가 파격적으로 휴대폰 지원금을 모두 공개키로 한... Read more
이상철 전 LGU+부회장,LG그만둔지 한달만에 中화웨이 총괄고문취임,”위법논란”비난여론 쏟아져
KT 사장에 이어 정보통신부 장관을 거쳐 2010년부터 6년여간 LG유플러스 CEO를 맡아왔던 이상철(69) 전 LG유플러스 부회장이 중국 대형 통신장비업체 화웨이 본사 고문으로 자리를 옮겨 위법논란과 함께 비판여론이 쏟아지고 있다. 지난 3월 말 LG유플러스 상임고문에서 물러난 이상철 전 부회장은 LG그룹에서 퇴임하자마자 곧바로 화웨이 측 제안을 받고 4월 초 화웨이에 합류, 총괄 고문(Chief Advisor)으로... Read more
SKT∙LGU+ 양사 CEO,스페인 현지서 “가입자뺏기 그만,상생경영 선언”글로벌 조롱거리 눈쌀
SK텔레콤 박정호 사장과 LG유플러스 권영수 부회장은 공히 그룹 총수의 신임이 매우 두텁다는 공통점이 있다. 박정호 사장은 소버린과 경영권 분쟁 때 최태원 회장의 비서실장은 지낸 인물로 최 회장을 가까이서 보좌해온 측근이다. 실제 SK그룹에서 가장 핵심사업은 텔레콤과 에너지 두 파트이기 때문에 지난해 말 인사에서 박 사장이 SK텔레콤 사령탑을 맡은 것은 예상된 결과였다. 재무통인... Read more
‘10GB에 무제한,월 3만3000원’최강 반값 스마트폰요금제 등장,한달만 판매,“대박”알뜰족 환호
“데이터 10GB에 월 3만3000원 무제한 요금제, 밑지는 거 아녀?” 기존 이통3사의 10기가바이트(GB) 무제한 요금제 상품의 절반가격인 월 3만3000원대인 정말 착한 반값 스마트폰요금제가 등장, 주머니가 가벼운 알뜰족들의 호평이 쏟아지고 있다. 특히 이 상품은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기존 이통3사의 10 GB 6만5890원(부가세 포함) 무제한 요금제와 똑같은 성능과 데이터량을 제공하면서도 가격은...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