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배터리혁신,모델3판매가 1000만원대가능,주행거리 161만km로 가솔린차 5배?
전기차의 대명사 테슬라는 중국 배터리업체 CATL와 공동으로 이르면 올해말부터 차량가격은 기존 내연기관 가솔린차와 비슷하게 대폭 내리고, 배터리 내구성은 주행거리가 무려 161만km(100만 마일)에 이르는 혁신적인 고효율 배터리를 모델3에 장착한다. 로이터통신은 소식통을 인용해 미 전기차업체 테슬라가 야심작으로 개발해온 차세대 고효율 배터리를 이르면 연내 혹은 내년초 중국에서 생산하는 모델3부터 적용할 계획이라고 단독... Read more
또 일낸 테슬라,中産전기차에 ‘無코발트’배터리장착,에너지밀도↑가격↓
세계 최대 전기차생산업체인 미 테슬라가 중국 공장에서 생산하는 모델3에 코발트가 없는 전기자동차(EV)용 배터리를 채택할 것으로 확인돼 관심을 모으고 있다. 로이터는 테슬라가 EV용 배터리의 가장 비싼 소재인 코발트가 포함되지 않은 CATL 배터리를 테슬라 중국 공장에서 생산하는 모델3에 채택하는 진전된 협상단계에 있다고 18일자 현지 단독기사를 통해 보도했다. 배터리는 코발트를 줄이거나 사용하지... Read more
‘전기차올인’선언 현대차그룹,이번엔 LG화학과 전기차용 배터리공장 합작설립
현대자동차그룹이 LG화학과 전기자동차용 배터리 합작공장을 설립추진 중이라고 한국경제신문이 20일 보도했다. 한국경제는 이날 현대자동차그룹과 LG그룹이 전기차용 배터리 관련 다각적인 미래 협력방안을 논의 중이며 수조원대를 투자, 50대 50 지분 비율로 배터리 합작공장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고 단독기사로 보도했다. 이 매체는 ‘2025년까지 글로벌 2위 전기차업체가 되겠다’고 선언한 현대차 그룹이 이번 LG화학과의 합작공장설립을 통해 양질의... Read more
정부와 LG∙삼성 화재방지대책 내놨지만,또터진 ESS연쇄화재,‘근본대책절실’
정부가 잇따른 태양광발전 설비 에너지저장장치(ESS)연쇄 화재사고와 관련,화재방지 대책을 내놓고 LG화학,삼성SDI 등 배터리업체 역시 방지책을 발표했음에도 불구하고 27일 또다시 ESS화재가 발생, 정부의 미온적인 정책에 비판 여론이 쏟아지고 있다. 전국 태양광발전설비를 운영하는 개인은 물론 설비를 생산하는 관련산업계는 잇따른 폭발화재 사고로 태양광설비에 대한 국민적 불안감이 걷잡을 수 없이 커지고 있다며 정부차원의 대책마련을... Read more
삼성SDI,“태양광 ESS연쇄화재 원천차단 대책찾았다”,특수설비 무료제공밝혀
“태양광발전 설비 ESS연쇄화재,원천차단 대책 찾았다” 태양광발전 설비 에너지저장장치(ESS)에서 잇따라 발생하고 있는 화재원인과 관련해 삼성SDI가 ESS화재발생을 근본적으로 차단할 수 있는 안전대책을 내놓아 관심을 끌고 있다. 삼성SDI는 ESS 자체 화재발생 시 시스템가동을 중지시키는 안전장치는 설치하는 것은 물론 예기치 않은 요인에 의해 ESS 시스템내에 발화현상이 발생하더라도 화재로 확산하는 것을 원천 차단할 수... Read more
또터진 태양광 ESS연쇄화재,배터리셀 발화가 원인,LG화학 긴급조치
정부가 태양광발전 설비 에너지저장장치(ESS)에서 잇따라 발생하고 있는 화재 원인으로 부실한 설치와 관리가 원인이라고 공식 밝혔지만,실제로는 LG화학∙삼성 SDI 베터리셀 발화가 주요 원인일 수 있다는 전문가 의견이 제기됐다. ESS(energy storage system)는 여유 전력을 저장했다 필요할 때 꺼내 쓸 수 있도록 만든 에너지저장장치로, 원하는 시간에 전기를 생산할 수 없는 태양광 풍력 등... Read more
전기차배터리업계 15년만에 흑자전환,10%가격인상불구,日中독주에 초비상
배터리업체들이 15년여간 적자를 기록해온 전기자동차용 배터리사업 분야에서 지난해 4분기를 기점으로 일제히 흑자로 돌아서는 등 본격적인 활황기에 진입하고 있다. 특히 국내 LG화학, 삼성SDI, SK이노베이션 등 국내 배터리 3사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전기차용 배터리 공급가격을 일제히 평균 10% 가까이 인상하는 등 15년여간 지속해온 적자행진을 털고 본격적인 수익구조개선에 돌입했다. 국내 배터리 3인방이 일제히... Read more
글로벌 자동차업체,한국산 배터리 입도선매계약,배터리 3사 수주잔액 100조육박
메르세데스 벤츠, 폭스바겐 등 글로벌 자동차 메이저들이 최근 잇따라 전기차용 배터리를 수십조원대 규모로 대량 매입하면서 LG화학, 삼성SDI, SK이노베이션 등 국내 빅3 배터리업체 배터리 수주잔액이 사상 최초로 100조원대에 육박한 것으로 집계되는 등 최고 호황기에 접어들고 있다. 상용화 기술이 개발된 지 10년째인 전기자동차 시장이 본격적인 규모의 경제에 접어들면서 전기차 배터리셀을 입도선매식으로... Read more
[피치원뷰]논란휩싸인 산자부 배터리개발계획,“알고보니 6년전 사업재탕”삼성SDI 불참이유,의혹투성이
“현재 테슬라는 한번 충전에 최대 400km를 가는데, 지금 개발 시작해 4년 후 400km 주행 가능한 배터리를 만들어서 뭘 어쩌려고?  그런데 6년전 국책사업 재탕이라니” 산업통상자원부가 총 430억원을 투입, 민관합동으로 2020년까지 한번 충전으로 서울-부산 간 400㎞ 주행이 가능한 전기차용 배터리를 개발하겠다고 21일 발표한 국책과제가 이미 6년전 추진한 산자부의 세계일류소재(WPM)사업의재탕인 것으로 드러났다.... Read more
정신나간 산자부 官주도 배터리개발계획,“4년후 1번충전에 400km? 시대착오적 정책”비판여론역풍
“현재 테슬라는 한번 충전에 최대 400km를 가는데, 지금 개발 시작해 4년후 400km 주행 가능한 배터리를 만들어서 뭘 어쩌려고?” “개발에 성공했다고 쳐도 그럼 4년 후 어떤 자동차에 적용한단 말인가? 2020년쯤이면 테슬라는 한번 충전으로 800~1000km를 갈 텐데, 도대체 정부가 왜 나서는가?” “글로벌 개발경쟁이 가장 치열한 전기차용 배터리 개발을 국민세금 혈세를 투입해...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