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컴퓨터 5호기도입,540억원 허공에 날린 대국민사기극,KISTI 2년전에 알고도 ‘쉬쉬’강행,충격
국가 예산 540억원대를 투입해 구축 중인 슈퍼컴퓨터 5호기가 실제는 인텔의 단종된 프로세서( CPU)를 채택한 재고떨이용 모델로 드러나 국민 혈세 540억원을 허공에 날리는 믿기 힘든 사건이 발생한 것과 관련해 해당 정부출연연구기관이 2015년께부터 이미 이런 사실을 알고도 쉬쉬하면서 구매를 강행했던 것으로 드러나 그 배경에 비상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 내부자료에 따르면... Read more
[피치원단독]540억원 투입중인 슈퍼컴5호기,실제는 단종된 재고떨이모델,충격,“540억원 몽땅 허공에 날렸다”
국가 예산 540억원대를 투입해 구축 중인 슈퍼컴퓨터 5호기 사업이 실제는 구매비용 대부분을 차지하는 프로세서( CPU)의 성능에 치명적 결함이 발견돼 인텔이 최근 단종시킨 모델인 것으로 드러나 국민 혈세 540억원을 허공에 날리는 믿기 힘든 사건이 발생, 충격을 주고 있다.  수백억원대 비용이 소요되는 슈퍼컴퓨터는 한번 구축하면 지속적인 증설과 성능개선을 통해 수십 년간... Read more
KISTI,슈퍼컴5호기 548억 원샷결제위해 리스사끼워 美크레이 특혜꼼수,이자로 혈세 20억날릴판
정부출연연구기관인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이 548억원대 국가 예산이 투입되는 슈퍼컴퓨터 5호기 도입과 관련해 단독입찰 업체를 선정, 특혜의혹이 일고 있는 가운데, 이번에는 구매계약 과정에서 금리 2%가 넘는 리스회사를 중간에 끼워 넣는 편법을 동원해 혈세 낭비라는 지적과 함께 시스템 납품회사와의 유착에 의한 특혜의혹이 또다시 제기되고 있다.  정부 예산을 타서 장비를 구매하는 정부 출연연이 버젓이... Read more